럭셔리수제화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스티커샵 조회 10회 작성일 2020-12-03 20:46:52 댓글 0

본문

무더운 여름날에는 시원한 소다 한 잔 ★ 럭셔리 수제화 브랜드 'SODA'

[사니마니] 구독하기▶https://goo.gl/1H8yJm

멋내고 픈 특별한 날에는 소다구두
럭셔리 수제화 브랜드를 원한다면 ▶ http://goo.gl/4Ws6sV

[사니마니]는?
미친 아이디어와 숨막히는 핵꿀잼 아이템으로 영상을 만들어서 여러분들께 웃음을 드리는 쇼크리에이터 입니다.
원하는 영상, 패러디, 여행, 춤, 노래... 등의 콘텐츠가 있으시면 바로바로 댓글! 저희 사니마니가 제작해서 올려드리겠습니다.

[사니마니]에게 사랑과 애정과 관심을 부탁드립니닷
★구독 \u0026 좋아요 많이~ 댓글은 필!수! 여러분들의 사랑으로 살아가는 사니마니 입니다.
★여러분들의 정성스런 댓글에 [사니마니]는 24시간 대기! 바로 칼답을 달아드립니다.
★[사니마니] 구독하기▶https://goo.gl/1H8yJm

- 영상 하단의 톱니바퀴를 누르시고 HD로 시청해주세요
- 페이스북 : https://www.facebook.com/sanimaniworld
- 유투브 : https://goo.gl/1H8yJm

최근 제작한 가장 ★핫HOT!!!★한 영상 재생 목록 입니다. 아직 못보신 분들은 클릭 GO,GO!!

[니모샤워기]

[쏘팔메토]

[결혼해듀오...백]


서울시 수제화 명장 1호 유홍식 ㅣ 인생고수 [65회] / YTN 라이프

십수 년 경력의 구두 장인들이 모여있는 수제화의 성지, 성수동 수제화 거리
한결같이 성수동을 지키며 장인 정신으로 세상에서 한 켤레뿐인 신발을 만드는 사람
서울시 수제화 명장 1호 유홍식, 그가 만드는 구두에 담긴 인생철학을 들어봅니다.

*YTN라이프 채널 안내
Olleh 159번 / SkyLife 90번 / SK브로드밴드 157번 / U+ 145번 / CJ헬로비전 115번 / DLIVE 138번 / t-broad 152번 / 현대 HCN 341번

☞ YTN 라이프 홈페이지 https://life.ytn.co.kr/

☞ YTN 라이프 채널구독 https://www.youtube.com/channel/UCDww6ExpwQS0TzmREIOo40Q?sub_confirmation=1

[YTN 라이프 기사원문] https://life.ytn.co.kr/program/program_view.php?key=202004081722460985

침체된 수제화 거리…구두 장인의 ‘눈물’

앵커 멘트

서울 성수동에는 맞춤형 구두를 만드는 장인들의 가게가 모여있는 '수제화 거리'가 수십년 째 명맥을 이어오고 있습니다.

하지만 경기 불황 속에 맞춤형 구두 만들기를 포기하고, 큰 신발업체에 납품일을 하는 장인들이 늘고 있다고 하는데요.

위기에 처한 수제화 거리를, 홍진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리포트

동이 트기 전, 칠흑 같은 어둠 속에서 이종천 장인 부부가 수제화 공방의 문을 엽니다.

커피 한 잔으로 몸을 덥히는 것도 잠시, 지하 공방으로 내려가 오늘(25일) 사용할 가죽을 골라 미리 잘라놓습니다.

녹취 이종천(구두 장인) : "개개인의 일이 다른 것을 전부 다 세팅을 마쳐서 줘야 해요. 제가 그렇게 해야 일하는 사람들도 일을 할 수 있기 때문에요."

녹취 "어서오세요!"

직원들이 출근하고, 간단히 아침 식사를 해결하면 본격적으로 작업이 시작됩니다.

인터뷰 이종천(구두장인) : "주문제도로 하다 보니까 발이 짝짝이도 있고 불편한 발들을 조금 해소해줄 수 있는 역할을 제가 하고 있죠."

녹취 "예쁘게 나왔네요."

딱 모양을 보니까 맞춤 구두를 찾으러 온 이 여성은 미국에 사는 교포 디자이너.

인터뷰 송창아(미국 뉴욕 디자이너) : "수제화를 잘 만든다는 걸 제가 한국에서 알고 있었기 때문에 인터넷으로 검색하다가 선생님 이름을 발견해서..."

이런 보람 속에 굳은살 가득한 손으로 40년 넘게 고된 작업을 해왔지만 문제는 갈수록 주는 수입입니다.

인터뷰 나승양(구두 장인) : "90년도에는 한 달에 한 400(만 원)씩 벌었는데 지금은 그 3분의 1도 못 벌어요."

올 들어 이 수제화 거리에 있는 20여 개 업체의 매출은 지난해보다 30%나 줄었습니다.

경기 침체로 수제화를 찾는 손님들이 뚝 끊겼기 때문입니다.

장인들은 하나 둘 씩 자신만의 구두 생산을 포기하기 시작했습니다.

이제는 큰 신발회사에 납품하는 데 주력하는 상황입니다.

녹취 변서영(구두공방 대표) : "매장을 여러 개 많이 했었는데요. 만 9천 원 2만 원씩 파니까 우리는 경쟁 상대가 안돼서 일단은 다 접고..."

녹취 기현도(구두공방 대표) : "적자보고 더이상 의미 있는 일은 아닌 것 같다 해서 접었어요."

장인정신과 상업성의 성공적인 결합을 상징했던 수제화 거리에서 개성 있는 구두가 점차 사라지고 있습니다.

KBS 뉴스 홍진아입니다.

... 

#럭셔리수제화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전체 1,865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Copyright © www.xn--2e0bu9h1wet81a81e.com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